도서출판 지혜의눈 로고

지혜의눈 출판사는

2005년 도각사 이각큰스님 이하 열 분의 대중스님들이 발원하여 2006년에 『불멸1』 을 출간하며 설립하였습니다. 스님들께서 스스로 글방을 만든 것은 바로 경영과 수익의 논리를 초월하여 오롯한 진리의 말씀을 펴내는 청정한 우물이 되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출판사 관련 모든 업무를 스님들께서 직접 수행하며, 일체의 보수나 원고료, 보시금 없이 봉사하고 계십니다.
원고 준비부터 수정, 교정, 디자인, 출판, 홍보에 이르기까지 스님들의 손으로만 이루어지는 전세계에서 유일한 순수 승가의 글방입니다.

지혜의눈 화현스님편집부장 화현스님

기존의 불교서적들이 일반인에게 쉽게 다가가지 못하고 난해하고 현실도피적인 이미지를 갖고 있음에 안타까움을 느껴왔습니다. 지혜의눈 출판사는 논리적이고 현실적인 법문을 통해 부처님의 가르침을 실생활에서 발견하고 수행할 수 있도록 인도합니다. 또한 유행을 쫓아 판매부수를 올리기 위해 무분별한 불서를 제작하지 않습니다. 대를 이어 자손들에게 물려줄 수 있는 시간을 초월한 붓다의 가르침을 세상에 남기고자 합니다. 누구에게나 오래도록 사랑받는 삶의 교과서를 만드는 것이 스님들의 꿈입니다.

금강경 사경집운영방향

지혜의눈 출판사는 오직 부처님의 말씀만을 전합니다. 길흉화복을 점치거나 꿈을 해몽하거나 현실을 벗어나 과거와 미래를 말하는 것은 부처님께서 지양하신 부분이므로 그와 관련된 서적은 일절 출간하지 않습니다. 오늘날 지구상의 갈등과 자살, 오염과 전쟁이 붓다의 놀라운 가르침과 수행법, 그리고 실천으로 하나되어 밝혀질 그 날을 기도합니다. 또한 세속적인 흥행이나 출판사의 이익을 추구하지 않는 소신 있는 운영을 통해 진리를 찾는 이들에게 법문을 읽는 그 자리에서 고통을 벗어난 해탈의 기쁨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화현스님출판사 작업

지혜의눈 출판사의 모든 서적은 스님들의 손으로 직접 만들어집니다. 화현스님께서 디자인과 원고수집, 출판사 견적 등 전반적인 업무를 담당하고 계시며, 일반인에게는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큰스님 원고를 조금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모든 스님들이 함께 모여 상의하고 토론합니다. 출간하는 서적은 사회봉사단 지심회와 불자들의 후원금으로 제작되며, 사회 곳곳에 불서를 보급하기 위해 오늘도 스님들은 밤늦게 원고를 수정하고 있습니다.